상단여백
HOME 지역 가평
가평군, 아이들과 식목일 행사 열어체험을 통해 소중함 배워...튜울립 1만5천본 식재
구정모 기자 | 승인 2019.04.05 16:15

가평군은 제74회 식목일을 맞아 5일 자라섬에서 김성기 군수를 비롯한 공무원, 산림관련 유관단체 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식목행사를 가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어려서부터 체험을 통해 자연환경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고자 가평어린이집 원아 30여명도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참석자들은 자라섬 중도 1.0ha에 튜율립 1만5000본을 식재해 관광객 및 군민들에게 아름다운 힐링의 공간을 선물했다. 어린이들은 눈높이에 맞는 체험묘목으로 뜻깊은 추억이 됐다.

이날 김 군수는 “미래새싹들과 함께해 더욱 소중한 날인만큼 황무지였던 섬, 자라섬이 가평을 빛내주는 더 없이 소중한 자산이 되었던 것처럼 오늘 자라섬이 아이들과 지구의 건강과 가평의 미래성장을 이끌어가는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군민 모두가 함께 힘을 모아 숲의 가치와 치유 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도록 가평의 숲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가꿔 가자”고 덧붙였다.

한편 군은 2016~2017년 자라섬 남도에 조성된 야생화단지 및 무궁화동산과 연계하여 2018년에도 자라섬 중도 진입로 양안 1.0ha에 산철쭉 5000주와 프리뮬라 및 푸리너스 꽃묘 6000본을 식재해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했다.

군은 지난해부터 자라섬 내 철쭉을 심어 '봄의 정원'을 조성했다. 2020년에 3일 동안 방문객 20만 명 이상을 목표로 하는 '자라섬 철쭉제'를 시범추진 한다는 계획이다.

이 사업은 봄철 꽃나무 개화시기에 맞춰 자라섬을 찾는 많은 관광객에게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캠핑장 및 각종 축제와 연계하여 자라섬 관광자원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고 군은 설명했다.

자라섬은 사계절 생태․레저․체험축제의 섬이자 매년 자라나는(성장) 섬으로 국민적 사랑을 받아가고 있다. 남이섬의 약 1.5배인 자라섬은 동도, 서도, 중도, 남도 등 네 개의 섬이 캠핑, 레저, 축제 등의 콘텐츠가 묻혀져 창조적인 문화를 이끌고 있다.

남이섬과 불과 800m를 둔 자라섬은 십수년간 비바람을 견디며 자연을 벗 삼아 묵묵히 자리를 지켜왔다. 남이섬은 화려하고 다양하지만 자라섬은 어머니처럼 포근한 감성과 은은한 미소가 배어있다.

 

구정모 기자  parusia74@hanmail.net

<저작권자 © 경기동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정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양정로 1  |  대표전화 : 031-562-3433~4  |  팩스 : 031-562-3553
등록번호 : 경기 아 51237  |  등록일 : 2015.10.27  |  발행·편집인 : 박영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기
Copyright © 2019 경기동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