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적 경제
경기도 사회적 경제 활동가 한자리에경기도,14,15일 고양 킨텍스에서 따복공동체 한마당개최
박현기 기자 | 승인 2015.12.09 17:52

경기도는 오는 14일과 15일 이틀 동안 고양 킨텍스에서 ‘마을과 사회적경제가 함께 합니다’를 주제로 2015 따복공동체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한마당 행사는 ‘따복(따뜻하고 복된) 공동체’ 사업 추진 주체인 마을과 사회적경제 활동가가 참여와 소통을 위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다.

주요행사로는 ▲31개 시.군 1004명이 참여하는 따복1004 원탁토론, ▲공공구매활성화 심포지엄, ▲따복 토크콘서트 10인10색 이야기, 따복을 말하다, ▲24개 시.군 81개 사회적경제기업과 31개 시.군이 참여하는 전시.홍보관, ▲문화예술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사회적경제 기업의 축하공연 등이 마련돼 있다.

특히, 따복1004 원탁토론에서는 시장.군수, 마을·사회적경제 활동가 등 지역대표가 지역의 문제를 발견하고 변화를 이끌어 내기 위한 공통 의제를 논의할 계획이며 현장 토론결과를 반영한 ‘2016 경기 따복공동체 실천선언문’을 채택할 예정이다.

또 전시홍보관에는 2015년 경기도 사회적경제 스타기업으로 선정된 나눔협동조합 등 (예비)사회적기업 32, 마을기업 21, 협동조합 23개소, 사회적경제협회 및 마을기업협회 등 24개 시.군 80개 사회적경제기업.기관이 참여해 사회적경제 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대형 온라인 및 유통사 구매담당자를 초청한 구매상담회도 열려 실질적 판로지원이 이뤄지도록 했다.

앞서 경기도는 사회적경제기업을 위해 다양한 온라인 판로정책을 추진한 결과 제7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단체 e-마케팅 페어에서 종합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류인권 따복공동체지원단장은 “경기도민 1004명이 한자리 모였다는 것도 의미가 있지만 31개 시.군에서 다양한 형태의 새싹을 틔울 수 있는 따복천사 1004명의 네트워크가 생겼다는 것이 훨씬 더 의미를 갖는다.”며

“이번 한마당 행사가 1회성으로 그치지 않고, 따복공동체가 도와 31개 시.군이 함께 할 수 있는 경기도 정책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현기 기자  jcnews8090@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동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양정로 1  |  대표전화 : 031-562-3433~4  |  팩스 : 031-562-3553
등록번호 : 경기 아 51237  |  등록일 : 2015.10.27  |  발행·편집인 : 박영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기
Copyright © 2018 경기동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